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3권 열녀
  • 최씨분매[崔氏奮罵]
메뉴닫기 메뉴열기

최씨분매[崔氏奮罵]


31. 최씨가 분연히 왜구를 꾸짖어[崔氏奮罵](高麗)
良人上計赴王京 남편은 할 일 있어 서울에 올라갔는데
倭寇搶攘陷邑城 왜구의 침략으로 진주성은 이내 함락 당해.
汚賊幸生寧死義 도적에게 목숨을 구하느니 의롭게 죽으리라
中心取舍已分明 마음속으론 취하고 버림이 이미 분명하였어라.
賊勢縱橫闔郡驚 적은 종횡무진 날 뛰니 마을 사람들 모두 놀라
携兒被擄若爲情 아이들을 이끌고 피난하다 잡히니 어떻게 하나?
可憐抱樹捐生處 가련하다! 나무를 끌어안고 목숨을 버린 이 곳
風響依稀罵賊聲 바람 소리는 적을 꾸짖는 소리인 듯 들려온다.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