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2권 충신
  • 용방간사[龍逄諫死]
메뉴닫기 메뉴열기

용방간사[龍逄諫死]


1. 용방이 간언으로 죽어[龍逄諫死](夏)
夏桀荒淫毒下民, 하나라 걸왕은 음탕하고 백성에게 혹독해
弗親朝政至三旬. 친히 정사를 돌보지 않은 지 한 달이 넘어.
輕生極諫言辭切, 생명을 가벼이 극간하니 그 언사 간절해라
得似龍逄有幾人. 용방과 같은 사람 몇 사람이나 있으리오?
庭立敶辭冀小悛, 뜰에 선채 간하며 좀 뉘우치기를 기다려도
如何不聽殺忠賢. 어찌하여 듣지를 아니하고 충신을 죽이나.
民言曷喪貞堪畏, 백성들 언제 망하랴 하는 말 정말 두려우나
自道予生命在天. 스스로 말하기를 나의 생명은 하늘에 달렸다고.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