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3권 열녀
  • 임씨단족[林氏斷足]
메뉴닫기 메뉴열기

임씨단족[林氏斷足]


33. 임씨가 다리를 잘리다[林氏斷足](本國)
林氏完山禮義家 임씨는 완산(完山)의 예의가 바른 집의 딸
倭奴突入肆兵戈 왜구가 갑자기 쳐들어와 창, 칼을 마음대로.
兇渠白刃焉能浼 흉악한 것들의 번득이는 칼날인들 어찌 더럽히랴
之死心堅矢靡他 죽음으로 결심한 그를 순종하리란 굳은 마음인데.
貞烈高風擧世驚 곧고 매운 높다란 풍모는 온 세상을 놀라게 해
臨危捨命不倫生 위험을 당하여 목숨 버리고 삶을 구하지 않으며.
一身取舍分明甚 이 한 몸 버리고 갖는 것이 참으로 분명하거니와
義重方知死亦輕 의리를 중하게 여김으로 죽음을 매우 가벼이 여겨.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