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5권 붕우(朋友)
  • 장예휼고[張裔恤孤]
메뉴닫기 메뉴열기

장예휼고[張裔恤孤]


3. 장예 고아를 긍휼히[張裔恤孤]
少結金蘭著意長, 젊어서 맺은 금란(金蘭)의 정이란 길이길이
死生雖異義何忘. 죽고 사는 것 비록 다르다 해도 우의 어찌 잊을까.
撫孤將母皆如已, 고아를 부양하고 어머니를 모두 자기 일처럼 하고
竟置田莊使主張. 드디어 밭과 집을 마련하여 주인으로 살도록 하여.
友道由來貴不渝, 붕우(朋友) 도의 유래는 귀하여 변하지 않는 것
張公信義孰能儔. 장공의 믿음과 의리는 누구라고 따를 수 있으랴.
世間覆雨飜雲者, 세상에서는 신의를 이렇게 저렇게 뒤엎는 자 많거늘
見此寧無愧汗流. 장예(張裔)의 이 일 보면 어찌 부끄러워 땀 흘리지 않을까.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