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3권 열녀
  • 영녀정절[甯女貞節]
메뉴닫기 메뉴열기

영녀정절[甯女貞節]


29. 영씨의 딸이 정절을 지키다[甯女貞節](皇明)
已成媒聘有歸期 이미 중매 폐백이 이루어지고 시집갈 약속을 했는데
不幸夫亡未醮時 불행하게 지아비가 죽었는데 초례도 치루지 못한 때.
何忍背之辭甚切 어찌 차마 그를 등지랴 하는 그녀의 말이 간절하더니
始終喪祭禮無虧 처음부터 끝까지 장사 제사를 예에 어긋남이 없이 치러.
五十餘年奉舅姑 오십여 년을 시아버지 시어머니를 받들어 오려니
平生志節竟無渝 한평생 지조와 절개는 아무런 변함이 없어.
盛朝旌表褒嘉至 나라에서는 정표를 세워 아름다운 행실 표창해
千載貞名孰與俱 천년 동안 정절의 이름을 그 누구인들 같이할까.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