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3권 열녀
  • 취가취팽[翠哥就烹]
메뉴닫기 메뉴열기

취가취팽[翠哥就烹]


28. 취가가 삶겨지다[翠哥就烹](元)
元季年饑人起兵 원나라 말년에 기아(饑餓)로 반란이 일어나고
人將相食競紛爭 사람들 서로 잡아먹고 다투다니 싸움 분분하다.
釋夫心切生堪捨 지아비를 풀어주면 생명을 버리기 간절히 원하고
慷慨持身自就烹 강개한 분노의 몸을 내던져 스스로 삶겨져 죽어.
代夫身命卽捐軀 지아비의 몸과 목숨을 대신하여 몸을 던진 그녀
遂使奸兇噬我膚 드디어 간흉(奸兇)으로 하여 그 살을 먹도록 하니.
高義感人人自服 높고 높은 의기 사람을 감동하게 하고 따르게 하며
聞風百世盡嗟吁 백세(百世)를 두고 전해지나니 모두 탄식하도록 해.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