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5집

  • 역주 오륜행실도 부록
  • 오륜행실도 제3권 열녀
  • 목강무자[穆姜撫子]
메뉴닫기 메뉴열기

목강무자[穆姜撫子]


7. 목강이 전처 아들을 사랑하여[穆姜撫子](漢)
移天已喪在惸惸 하늘을 떠나 이미 죽으니 걱정이 깊어
撫育諸孤倍所生 전처의 외로운 아들의 양육 친아들보다 더해.
訓導愈明隆母道 가르치고 인도함 더욱 밝게 하고 어미 도리 높이니
終敎悔悟有賢名 마침내는 뉘우치고 깨달아 어진 선비가 되어.
義子頑愚視若讎 전처의 아들들 어리석어 원수처럼 여기더니
那知慈母似鳲鳩 어찌 자비한 어머니의 뻐꾸기 같은 사랑 알까.
終然悔過爭歸獄 마침내는 저들 잘못 뉘우치고 다투어 옥으로 가
始信人心本不渝 비로소 사람의 마음을 믿고 본분을 어기지 않아.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