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이륜행실도

  • 역주 이륜행실도
  • 이륜행실 형제도
  • 사달의감(思達義感)

사달의감(思達義感)


25ㄱ

思達義感

오달릐 주001)
오달릐:
오달(吳思達, 인명)+-의(관형격 조사). 오사달의. ‘오달릐’는 ㄹ을 한 번 더 쓴 중철 표기이다.
뎨 여스시 주002)
여스시:
여슷[六]+-이(주격 조사). 여섯이. 여섯 사람이.
아븨 주003)
아븨:
아비[父]+-의(관형격 조사). 아버지의. ㅣ모음으로 끝난 명사에 관형격 조사 ‘-/의’가 연결되면 ㅣ모음은 탈락하고 관형격 조사가 명사에 통합되어 ‘아븨’가 되었다.
으로 셰간 논화 주004)
논화:
나누어. 바로 앞대문에서는 ‘화’로 표기된 예가 쓰였다.
사더니 주005)
사더니:
살더니.
달리 주006)
달리:
오사달이. 중철 표기이다.
 주007)
평:
개평(開平). 중국 하북(河北)성 북동부의 지명.
쥬뷔 주008)
쥬뷔:
쥬부(主簿)+-ㅣ(주격 조사). 주부가. 주부(主簿)는 과거에 기록과 문서를 맡아 보던 벼슬이다.
도엿다가 주009)
도엿다가:
도-[爲]+-엿-(완료 시상 선어말 어미)+-다가(종속적 연결 어미). 되었다가.
아비 죽거 지븨 와 장고 아 주010)
아:
친척. 친족. 이 문헌의 다른 곳에서는 ‘아’으로 나타난다.
모도아 주011)
모도아:
몯-[會]+-오-(사동 접미사)+-아(연결 어미). 모이게 하여. 모아.
울우 주012)
울우:
울고[泣].
어미려 주013)
려:
~에게. ~더러.
닐우 우리 뎨 다티 사란 디 주014)
사란 디:
살-[居]+-아-(과거 시상 선어말 어미)+-ㄴ(관형사형 어미)+디(동안, 의존 명사). 산 지가. 살아온 지가.
여나 주015)
여나:
여남은. 열이 조금 넘는 수의.
니 여러히 주016)
여러히:
여러ㅎ[多]+-이(주격 조사). 여럿이. ‘여러ㅎ’은 ㅎ종성 체언.
셰간 주017)
셰간:
셰간[家財]+-(목적격 조사). 가재 도구를. ‘셰간’은 중철 표기이다.
배오 주018)
배오:
배-[破]+-고(대등적 연결 어미). 없애고. 파산(破産)하고. j 다음에서 ㄱ이 탈락하였다.
이시니  어믜 난 주019)
 어믜 난:
한 어머니에게서 태어난.
이 됴며 사오나오미 고디 주020)
고디:
고-[均]+-디(보조적 연결 어미). 고르지.
아니려 주021)
아니려:
아니-[不]+-려(미래 의문법 어미). 아니할 것인가. 아니하랴.
주022)
코:
‘고’의 축약형.
주023)
제:
자기의.
지븻 거스로 주024)
빋:
빚[債].
낸 것들 다 갑고 주025)
갑고:
갚-[償]+-고(대등적 연결 어미). 갚고. 동사 어간 ‘갚-’이 자음 앞에서 8종성 제한 규칙에 따라 ‘갑-’으로 교체되었다.
다시 모다 주026)
모다:
몯-[會]+-아(연결 어미). 모여.
 주027)
:
한데. 한 곳에.
사니 두 주028)
두:
두어. 둘쯤.
 후에 버드나모 주029)
버드나모:
버드나무. 흔히 개울가나 들에서 잘 자라며, 잎이 좁고 길고, 가늘고 긴 가지가 죽죽 늘어지는 갈잎 큰키나무를 가리킨다.
느릅남기 주030)
느릅남기:
느릅나모[楡]+-이(주격 조사). 느릅나무가. 느릅나무는 잎은 가장자리가 톱니처럼 생기고 작고 둥글며, 나무 껍질이 밋밋한 갈잎 큰키나무이다. 중세 국어에서 명사 ‘나모[樹]’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조사가 연결되면 명사의 형태가 특수한 형태로 교체된다. 즉, ‘나모’에 모음의 조사가 붙으면 ‘나모’는 ‘’의 형태로 교체된다. 그리하여 ‘나모+-이→남기’가 되었다.
 브터 주031)
브터:
븥-[接]+-어(연결 어미). 붙어. ‘븥다〉붙다’(원순모음화).
니 주032)
니:
닛-[連]+-어(연결 어미). 이어. ‘닛다’는 ㅅ불규칙 동사로서 어간 ‘닛-’ 다음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어미가 오면 어간은 ‘-’으로 교체된다. 후에는 ㅿ이 소멸된다.
나거 주033)
 브터 니 나거:
이 구절은 한문 원문의 ‘連理’(연리)를 풀이한 말인데, ‘連理’는 ‘연리지’(連理枝)를 가리키는 말로서 그 의미는 두 나무의 가지가 서로 맞닿아서 결이 서로 통하여 하나로 되는 것을 말한다.
사름미 닐우 어디로 주034)
어디로:
어딜-[仁]+-옴(명사형 어미)+-(처격 조사). 어짐에.
감홰라 주035)
감홰라:
감화(感化)+-이라(서술격 조사). 감화이다. 감동이다.
더라
Ⓒ 편찬 | 김안국 / 1518년(중종 13)

25ㄴ

吳思達 兄弟六人 嘗以父命析居 思達 爲開平主簿 父卒 還家治葬事 會宗族 泣告其母 曰吾兄弟別處 十餘年矣 今多破産 以一母所生 可使兄弟苦樂不均耶 卽以家財代償其逋 更復共居 不數年 宅後楡柳爲之連理 人以爲義所感焉
曾承嚴命各分居 憂樂參差十載餘 泣告慈親辭感激 弟兄和氣塞窮閭
一體而分六箇身 悲歡饒瘠豈宜偏 捐財償債還相聚 楡柳終看理亦連
Ⓒ 편찬 | 김안국 / 1518년(중종 13)

사달의감(思達義感 : 사달의 의리에 감동하다) 원나라
오사달(吳思達)의 형제 여섯 사람이 아버지의 명(命)으로 각각 살림을 나누어 살았다. 사달이 개평(開平)의 주부(主簿) 벼슬에 올랐을 때 아버지가 돌아가시매 집으로 돌아와 장례를 치르고 나서 친척을 모아 놓고 울면서 어머니에게 이르기를, “우리 형제가 각각 따로 살아온 지가 십 여 년 되었는데, 형제 중 여럿이 재산을 날리고 없으니, 한 어머니 밑에서 난 동기(同氣)들이 형편의 좋고 나쁨이 이렇듯 고르지 않습니까?”라 하고는 자기 집엣 것을 가지고 형제의 빚진 것들을 다 갚아 주고 다시 모여 한데서 살았다. 그런 지 두어 해 후에 버드나무와 느릅나무가 한데 붙어 이어서 나므로 사람들이 이르기를, “사달의 어짐에 감동되어 그렇게 된 것이다.”라고 하였다.
Ⓒ 역자 | 김문웅 / 2010년 10월 일

〈규장각본〉

25ㄱ

오달의 형뎨 여스시 아븨 명으로 셰간 화 사더니 달이 평 쥬부 되얏다가 아비 죽거 지븨 와 송장고 아 모도와 울고 어미려 닐오 우리 형뎨 다티 사란 디 여라 니 여러히 셰간 배오 이시니  어믜 난 동이 사오나오며 됴호미 고디 아니타 고 즉제 제 지븻 거스로 빈 낸 것들 다 갑고 다시 모다  사니 두어  못야셔 집 뒤헤 느릅나모와 버드남기  브터 니어 나거 사미 닐오 어디로미 감화야 그러타 더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1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오달릐:오달(吳思達, 인명)+-의(관형격 조사). 오사달의. ‘오달릐’는 ㄹ을 한 번 더 쓴 중철 표기이다.
주002)
여스시:여슷[六]+-이(주격 조사). 여섯이. 여섯 사람이.
주003)
아븨:아비[父]+-의(관형격 조사). 아버지의. ㅣ모음으로 끝난 명사에 관형격 조사 ‘-/의’가 연결되면 ㅣ모음은 탈락하고 관형격 조사가 명사에 통합되어 ‘아븨’가 되었다.
주004)
논화:나누어. 바로 앞대문에서는 ‘화’로 표기된 예가 쓰였다.
주005)
사더니:살더니.
주006)
달리:오사달이. 중철 표기이다.
주007)
평:개평(開平). 중국 하북(河北)성 북동부의 지명.
주008)
쥬뷔:쥬부(主簿)+-ㅣ(주격 조사). 주부가. 주부(主簿)는 과거에 기록과 문서를 맡아 보던 벼슬이다.
주009)
도엿다가:도-[爲]+-엿-(완료 시상 선어말 어미)+-다가(종속적 연결 어미). 되었다가.
주010)
아:친척. 친족. 이 문헌의 다른 곳에서는 ‘아’으로 나타난다.
주011)
모도아:몯-[會]+-오-(사동 접미사)+-아(연결 어미). 모이게 하여. 모아.
주012)
울우:울고[泣].
주013)
려:~에게. ~더러.
주014)
사란 디:살-[居]+-아-(과거 시상 선어말 어미)+-ㄴ(관형사형 어미)+디(동안, 의존 명사). 산 지가. 살아온 지가.
주015)
여나:여남은. 열이 조금 넘는 수의.
주016)
여러히:여러ㅎ[多]+-이(주격 조사). 여럿이. ‘여러ㅎ’은 ㅎ종성 체언.
주017)
셰간:셰간[家財]+-(목적격 조사). 가재 도구를. ‘셰간’은 중철 표기이다.
주018)
배오:배-[破]+-고(대등적 연결 어미). 없애고. 파산(破産)하고. j 다음에서 ㄱ이 탈락하였다.
주019)
 어믜 난:한 어머니에게서 태어난.
주020)
고디:고-[均]+-디(보조적 연결 어미). 고르지.
주021)
아니려:아니-[不]+-려(미래 의문법 어미). 아니할 것인가. 아니하랴.
주022)
코:‘고’의 축약형.
주023)
제:자기의.
주024)
빋:빚[債].
주025)
갑고:갚-[償]+-고(대등적 연결 어미). 갚고. 동사 어간 ‘갚-’이 자음 앞에서 8종성 제한 규칙에 따라 ‘갑-’으로 교체되었다.
주026)
모다:몯-[會]+-아(연결 어미). 모여.
주027)
:한데. 한 곳에.
주028)
두:두어. 둘쯤.
주029)
버드나모:버드나무. 흔히 개울가나 들에서 잘 자라며, 잎이 좁고 길고, 가늘고 긴 가지가 죽죽 늘어지는 갈잎 큰키나무를 가리킨다.
주030)
느릅남기:느릅나모[楡]+-이(주격 조사). 느릅나무가. 느릅나무는 잎은 가장자리가 톱니처럼 생기고 작고 둥글며, 나무 껍질이 밋밋한 갈잎 큰키나무이다. 중세 국어에서 명사 ‘나모[樹]’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조사가 연결되면 명사의 형태가 특수한 형태로 교체된다. 즉, ‘나모’에 모음의 조사가 붙으면 ‘나모’는 ‘’의 형태로 교체된다. 그리하여 ‘나모+-이→남기’가 되었다.
주031)
브터:븥-[接]+-어(연결 어미). 붙어. ‘븥다〉붙다’(원순모음화).
주032)
니:닛-[連]+-어(연결 어미). 이어. ‘닛다’는 ㅅ불규칙 동사로서 어간 ‘닛-’ 다음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어미가 오면 어간은 ‘-’으로 교체된다. 후에는 ㅿ이 소멸된다.
주033)
 브터 니 나거:이 구절은 한문 원문의 ‘連理’(연리)를 풀이한 말인데, ‘連理’는 ‘연리지’(連理枝)를 가리키는 말로서 그 의미는 두 나무의 가지가 서로 맞닿아서 결이 서로 통하여 하나로 되는 것을 말한다.
주034)
어디로:어딜-[仁]+-옴(명사형 어미)+-(처격 조사). 어짐에.
주035)
감홰라:감화(感化)+-이라(서술격 조사). 감화이다. 감동이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