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기념사업회세종고전 소개도움말공지사항

세종고전 데이타베이스

특수문자입력기 팁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트위터
URL
Ctrl+C를 눌러 클립보드로 복사하시고 Ctrl+v로 붙여넣기 하세요.

전체

국역 향약제생집성방+책정보

이롱(耳聾
귀머거리
)

〈≪성제총록≫에서〉 논하기를, “이롱의 증후는 두 가지이다. 신장[腎]이 허하고 정기[精]가 제 위치를 벗어나서 귀머거리[聾]가 되는 경우는 신기(腎氣)가 귀에 통하기 때문이다. 경맥(經脉)의 기가 부족해서 귀머거리가 되는 경우는 경맥이 귀로 이어져 있기 때문이다. 신장이 허해서 귀머거리가 된 경우는 그 증후가 얼굴색이 검다. 기가 부족해서 귀로 치고 들어가서 귀머거리가 된 경우는 그 증후가 귓속이 화끈거리거나 귓속에 기가 가득한 것, 바로 이것이다. 화끈거리는 것은 그 원인이 수소양경(手少陽經)
주 276)
수소양경(手少陽經) : 수소양삼초경(手少陽三焦經)의 줄임말이다. 12경맥(經脈)의 하나로서, 넷째 손가락의 바깥쪽에서부터 시작하여 손등, 팔뚝, 어깨를 거쳐 쇄골을 지나 심포(心包)에 연결된 후 횡격막 아래로 내려가 삼초(三焦)에 귀속되므로 수소양삼초경이라고 부른다.
에 있으며, 귓속에 기가 가득한 것은 그 원인이 수태양경(手太陽經)[手大陽]
수태양경(手太陽經) : 수태양소장경(手太陽小腸經)의 줄임말이다. 12경맥(經脈)의 하나로서, 새끼손가락의 바깥쪽에서부터 시작하여 팔, 어깨, 견갑골을 지나고 대추혈(大椎穴)에서 앞으로 나와 가슴 속의 심장과 연결되고 횡경막을 거쳐 소장(小腸)에 귀속되므로 수태양소장경이라고 부른다.
에 있다. 오락(五絡
오장의 낙맥(絡脈)
)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은 귓속에 모이는데, 각기 〈고유한〉 증후가 있으므로 잘 살핀 다음에 치료해야 한다.”
이상의 병론은 ≪성제총록(聖濟總錄)≫ 권114 〈이병문(耳病門) 이롱(耳聾)〉에 나오는 문장이다.
라고 하였다.
論曰, 耳聾之證有二. 有腎虛精脫而聾者, 腎氣通於耳也. 有經脉氣厥而聾者, 經脉絡於耳也. 腎虛而聾者, 其候面色黑, 氣厥搏入於耳而聾者, 其候耳中煇煇焞焞, 或耳中氣滿, 是也. 煇煇焞焞過在手少陽, 耳中氣滿過在手大陽. 以至五絡, 皆會於耳中, 各有證候, 審而治之.
≪성제(聖濟)
성제총록(聖濟總錄)
≫. 이롱(耳聾)을 치료한다.
콩[大豆][잘 고른 것 1되], 계시백(雞屎白
흰 닭똥
)[빻아서 볶은 것 반 되].
위의 약재에서 먼저 콩을 볶는데, 〈볶는〉 소리가 사그러들면 〈볶고〉, 계시백을 넣으면서 술 5되를 붓는다. 한참 뒤에 찌꺼기를 버리고, 3회분으로 나누어 따뜻하게 복용한다. 두꺼운 옷을 덮어서 땀을 낸다.
聖濟. 治耳聾.
大豆[揀, 一升], 雞屎白[擣炒, 半升].
右先炒大豆, 聲絶, 入雞屎白, 取酒五升, 沃之. 良久, 去滓, 分溫三服. 厚衣盖, 取汗.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 증상.
철(鐵)[5냥], 술[酒][1되].
위의 약재에서 철을 벌겋게 달궈서 술에 집어넣었다가, 철을 건져 내고 〈술을〉 마신다. 이어서 자석(磁石)으로 귀를 막는다.
又治. 耳聾.
鐵[五兩], 酒[一升].
右燒鐵, 令赤, 投酒中, 去鐵飮之. 仍以磁石塞耳中.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를 막는다.
식염(食鹽), 행인(杏仁)[껍질·끝·두알들이를 제거하고 볶은 것, 〈이상의 약재들은〉 각각 1푼].
위의 약재들을 완전히 빻아서, 털빛이 새까만 양의 촉촉한 똥과 〈반죽하여〉 대추씨만한[棗核大] 환(丸)을 만들고, 〈이것으로〉 귀를 막아서 바람[風]이 못 들어가게 한다. 〈이 환이〉 마르면 교체한다. 7일 내지 14일이 되면 귀에서 소리가 점차 들린다. 즉시 2치짜리 갈대 관[葦管]을 귀에 꽂고 그 주위를 밀가루로 봉해서 기(氣)가 빠져 나가지 못하게 한다. 얇은 밀가루 떡으로 갈대관 끝을 감싸고, 쑥으로 3장을 뜸 뜬다. 귓속에서 마른 검은 색 고름이 쏟아지는데, 마땅히 잘 닦아준다. 그리고 다시 앞의 방법대로 매일 2번 치료한 다음에는, 항상 난발(亂髮)로 귀를 막는다.
又治. 耳聾塞耳.
食塩, 杏仁[去皮尖双仁, 炒, 各一分].
右爛擣, 以純烏羊屎新濕者, 和丸, 如棗核大, 塞耳中, 勿令風入. 乾卽易之. 至七日二七日, 耳中有聲, 漸入. 卽以葦管長二寸, 內耳中, 四畔以麪封之, 勿令氣出. 以薄麪餠子褁筒頭上, 以艾炷灸三壯. 耳內卽有乾黑膿出, 須挑. 却還依前法, 一日兩度以後, 常用亂髮塞之.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를 막는다.
황과(黃瓜
오이
) 뿌리를 대추씨처럼 깎아서 귀를 막는다. 며칠이면 마른 귀지[耵聹]와 피고름[膿血]이 저절로 나오는데, 모두 나오면 낫는다.
又治. 耳聾塞耳.
黃瓜根削, 如棗核, 塞耳. 數日乾耵聹膿血自出, 盡卽差.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를 막는다.
끓는 물에 담갔다가 껍질·끝·두알들이를 제거하고 볶은 도인(桃仁) 1푼을 빻아 대추씨같은 심지를 만든다. 붉은 닥나무 껍질로 〈심지를〉 싸서 귓속을 막는다.
又治. 耳聾塞耳.
桃仁湯浸, 去皮尖雙仁, 炒一分, 擣羅, 撚如棗核. 以赤楮皮褁, 塞耳中.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에 〈즙(汁)을〉 떨어뜨린다.
행인(杏仁) 7알을 끓는 물에 담갔다가 껍질·끝·두알들이를 제거하고 볶아서 3등분한다. 〈이것을〉 각각 면(綿)으로 싸고, 매번 팥만한 소금[塩] 1과(顆)를 그 안에 넣어서, 그릇에 담아 밥솥[飯甑] 위에 올려 놓고 찐다. 밥이 익었을 때 하나를 꺼내서, 환자를 옆으로 눕힌 후 즙을 내어 귓속에 떨어뜨린다. 오래되면 또 하나를 짜서 귓속에 넣는데, 나을 때까지 반복한다.
又治. 耳聾滴耳.
杏仁七粒湯浸, 去皮尖雙仁, 炒, 分三停. 各以綿褁, 每褁著塩一顆, 如小豆許, 以器盛於飯甑上, 蒸之. 飯熟, 出取一褁, 令患人側臥, 捻汁入耳中. 久又以一褁捻耳中, 取差爲度.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에 〈즙(汁)을〉 떨어뜨린다.
생기름[生油] 1홉을 매일 3~5번 귓속에 떨어뜨리는데, 〈귀를〉 막았던 것이 빠져 나오면 즉시 낫는다.
又治. 耳聾滴耳.
生油一合, 滴入耳中, 日三五次, 候其塞出, 卽差.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에 〈즙(汁)을〉 주입한다.
익모초(益母草) 1줌을 씻고 갈아서 즙을 낸다. 〈즙을〉 조금씩 귓속에 주입하면 낫는다.
又治. 耳聾灌耳.
益母草一握洗硏, 取汁. 少灌耳中, 差.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에 〈즙(汁)을〉 주입한다.
엄초(釅醋) 2홉을 따뜻하게 〈데워서〉 귓속에 주입하고, 면(綿)으로 귀를 막아 한나절쯤 그대로 두면, 반드시 이물질이 〈귀에서〉 나오면서 즉시 낫게 된다.
又治. 耳聾灌耳.
釅醋二合溫灌耳中, 以綿塞定, 半日許, 必有物出, 卽差.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 증상.
납지(蠟紙
백랍(白蠟)을 바른 종이
) 1장(丈)을 4조각으로 자른다. 〈납지〉 조각 하나씩을 젓가락에 대고 꽉 감았다가 젓가락을 빼면 납지가 둥그렇게 말리는데, 〈이것을〉 귓속에 꽂는다. 〈이 납지에〉 불을 붙여서 불이 귀에 닿을 때쯤 재빨리 불을 끄면, 나쁜 이물질이 빠져 나와서 남아 있는 납지에 달라붙게 된다. 매일 1조각을 사용하는데 조각을 태운 다음에는 밀랍[蠟]으로 〈귀를〉 막아 안정시킨다.
又治. 耳聾.
蠟紙一丈剪爲四片. 每一片於筯上緊捲, 抽却筯, 以蠟紙卷子, 安耳中. 燃之, 待火欲至耳, 急除去, 當有惡物出, 在殘紙上. 日一角, 又角了, 以蠟塞定.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 증상.
철환(鐵鐶
쇳 조각
)을 입에 머금은 다음, 이롱의 좌우에 따라 자석(磁石) 한 덩어리를 벤다. 10여 일 만에 기가 통하면 〈이롱이〉 그친다.
又治. 耳聾.
鐵鐶口內含之, 隨聾耳左右, 以磁石一塊枕之. 旬餘, 氣通卽止.
〈≪성제총록≫의〉 또 다른 처방. 면(綿)으로 철사(鐵沙)를 싸서 귓속에 넣고, 입에는 자석(磁石)을 머금는다.
又方. 以綿褁鐵沙, 內耳中, 口含磁石.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갑자기 걸린 이롱(耳聾) 증상.
괄루근(栝樓根)을 귓구멍에 넣을 수 있는 크기로 깎아서 음력 12월[臘月]〈에 채취한〉 돼지기름과 함께 3~5번 넘치도록 달여서, 귓속을 막는다. 7일에 한 번 교체하면 좋다.
又治. 卒耳聾.
取括樓根, 削可耳孔大, 以臘月猪脂, 煎三五沸, 塞耳中. 七日一換, 良.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풍롱(風聾) 증상.
노두를 제거한 독활(獨活) 1냥을 빻아 가루 낸다. 매번 2돈을 물과 술 각각 반 종지씩과 함께 7분(分)으로 졸아들도록 달여서, 찌꺼기를 제거하고 공복에 〈풍롱이〉 나을 때까지 복용한다. 때때로 물에 초(椒)를 담가 뜨겁게 끓이고, 베[布]로 〈초를〉 싸서 찜질한다.
又治. 風聾.
獨活去蘆頭一兩, 擣羅爲散. 每服二錢, 以水酒各半鍾, 煎七分, 去滓, 空心服, 以差爲度. 時用水浸椒煮令熱, 以布褁, 熨之.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노롱(勞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에 〈즙(汁)을〉 떨어뜨린다.
어린이의 소변(小便) 소량을 귓속에 주입한다.
又治. 勞聾滴耳.
童子小便少許, 灌入耳中.
〈≪성제총록≫의〉 또 다른 치료법. 오래되었거나 막 걸린 〈모든〉 이롱(耳聾) 증상.
젖은 땅에서 자란 과근(瓜根)을 반 치[寸] 길이로 잘라 귓속을 막고, 〈귀를〉 위로 향하게 한 후 쑥으로 7장을 뜸 뜬다. 나을 때까지 매일 뜬다.
又治. 耳聾不問久近.
濕土瓜根截長半寸, 塞耳中, 向上, 以艾炷灸七壯. 每日以差爲度.
≪서죽당경험방(瑞竹堂經驗方)≫.
주 279)
≪서죽당경험방(瑞竹堂經驗方)≫ : 원(元) 나라 사도목소(沙圖穆蘇)의 저작으로 1326년 경에 간행되었다. 제풍(諸風)을 비롯한 15문(門)에 300여 개의 처방을 수록한 경험방서이다.
이롱(耳聾)을 치료한다.
7푼 길이의 창출(蒼朮) 한 덩어리를 한 끝은 날카롭고 다른 끝은 평평하게 깎은 후, 〈날카로운 쪽을〉 귓속에 꽂고, 〈반대편〉 평평한 쪽에는 젓가락 끝만한 쑥 뜸봉을 놓고 뜸 뜬다. 가벼운 이롱에는 7장을, 심각한 이롱에는 14장을 뜬다. 귓속에서 열이 나는 것을 자꾸 느낀다면, 효과가 있는 것이다.
瑞竹堂經驗方. 治耳聾.
用蒼朮一塊長七分, 將頭削尖平, 揷於耳內, 於平頭, 安筯頭大艾炷, 灸之. 聾輕者, 灸七壯, 重者, 十四壯. 再覺耳內有熱者, 效.
≪외대비요(外臺秘要)≫. 이롱(耳聾)을 치료한다.
창포(菖蒲)를 가루 내고 파즙과 〈반죽하여〉 조각자만한[皂角子大] 환(丸)을 만들어, 〈이것을〉 면(綿)으로 싸서 귓속에 넣어 둔다.
外臺秘要. 治耳聾.
菖蒲爲末, 葱汁爲丸, 如皂角子大, 綿褁置耳中.
〈≪외대비요≫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을 치료하기 위해서 귀를 막는다.
정력(葶藶)[소금에 볶은 것], 행인(杏仁)[끓는 물에 담갔다가 껍질·끝·두알들이를 제거하고 볶아서 간 것, 〈이상의 약재들은〉 각각 1냥].
위의 약재들을 완전히 문드러질 정도로 빻고 갈아서 돼지기름과 함께 은 두구리[銀器]에 담는다. 약한 불에 달여서 고약을 만들고, 곧 자기 그릇[瓷合]으로 옮긴다. 〈이것을〉 면(綿)으로 대추씨만하게 〈고약을〉 싸서 귓속을 막는다.
又治. 耳聾塞耳.
葶藶[塩炒], 杏仁[湯浸, 去皮尖双仁, 炒硏, 各一兩].
右擣硏極爛, 入猪膏中, 以銀器盛. 熳火煎成膏, 傾入瓷合中. 以綿褁棗核大, 塞耳中.
≪경험양방(經驗良方)≫. 이롱(耳聾)을 치료한다.
피마자(萞麻子)[50알, 껍질을 제거한 것], 대추씨[棗子][14개].
위의 약재들을 빻아서 대추씨만한[棗子大] 환(丸)을 만들고, 다시 아이가 먹는 젖[小兒乳汁]을 첨가하여 잘 스며들게 한다. 매번 1환을 면(綿)으로 싸서 귓속에 넣는데, 뜨거움을 느낄 정도로 하며, 매일 한 번씩 교체한다.
經驗良方. 治耳聾.
萞麻子[五十粒, 去皮], 棗子[十四介].
右擣丸, 如棗子大, 更入小兒乳汁, 就和. 每用一丸, 綿褁, 納耳中, 覺熱爲度, 一日一換.
≪득효(得效)
세의득효방(世醫得效方)
≫. 이구외(耳久聵
선천성 귀머거리
)를 치료한다.
구절창포(九節菖蒲)와 피마자(萞麻子)를 함께 가루 내어 고약을 만들고, 〈이것을〉 면(綿)으로 싸서 귀를 막는다.
得效. 治耳久聵.
九節菖蒲萞麻子同爲末, 成膏, 綿包塞之.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입효산(立效散). 정이(聤耳)
주 280)
정이(聤耳) : 귓속에서 진물과 황색 고름이 나오는 만성 중이염 증상이다. 이농(耳膿), 이습(耳濕)이라고도 한다.
저이(底耳)
저이(底耳) : 귓속에서 비린내 나는 고름이 나오는 염증이다. 귓속에 물이 들어가서 생긴다.
로 인해서 고름이 멈추지 않는 증상을 치료한다.
진피(陳皮)[등불로 검게 태운 1돈을 가루 낸 것], 사향(麝香)[소량, 별도로 간 것].
위의 약재들을 고루 섞는다. 매번 소량을 사용하는데, 면(綿)으로 귓속의 고름을 깨끗하게 닦아 낸 뒤에, 곧바로 약을 사용한다.
又方. 立效散. 治聤耳底耳, 有膿不止.
陳皮[燈上燒黑一錢爲末], 麝香[少許, 別硏].
右和勻. 每用少許, 以綿蘸耳內膿淨後, 却上藥.
≪경험양방(經驗良方)≫. 귓속의 통증 및 출혈이나 귀막힘을 치료한다.
생총(生葱
날파
)과 행인(杏仁)을 완전히 찧은 다음, 〈이것을〉 면으로 싸서 〈귀를〉 따뜻하게 한다.
經驗良方. 治耳內痛, 及出血或聾.
生葱杏仁杵爛, 綿子褁, 熏.
〈≪경험양방≫의〉 또 다른 처방. 황마산(黃馬散). 귓속의 악창(惡瘡) 및 두창(頭瘡)·입가의 비창[口邊肥瘡]
주 282)
구변비창(口邊肥瘡) : 입가에 생긴 부스럼[肥瘡]이란 뜻으로, 구문창(口吻瘡) 혹은 구각창(口角瘡)을 말한다. 족태음비경(足太陰脾經), 족양명위경(足陽明胃經), 수양명대장경(手陽明大腸經) 등은 입[口]과 연결되는데, 이들 경맥과 관련되는 장부(臟腑)가 허약해져서 풍사(風邪)·습열(濕熱)이 입으로 침범하면서 발생한다. 풍사·습열이 진액(津液)과 엉기면서 입아귀[口角]에 부스럼이 생기게 된 것이다. 항상 축축하고 진물이 나오므로 비창(肥瘡)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와창(蝸瘡)
와창(蝸瘡) : 풍습(風濕)이 기혈(氣血)의 순환을 막아서 발생하는 습진(濕疹)이다. 손과 발이 아프고 가려워서 긁으면 헌데[瘡]가 생기고 진물이 난다.
을 치료한다.
황벽(黃蘗)[반 냥], 마치현(馬齒莧)[말린 것 1냥].
위의 약재들을 곱게 가루 낸다. 매번 팥 크기 정도로 면(綿)에 싸서 귓속에 넣으며, 귀 바깥은 〈이것을〉 붙인다.
又方. 黃馬散. 治耳內惡瘡, 及頭瘡, 口邊肥瘡, 蝸瘡.
黃蘗[半兩], 馬齒莧[乾者, 一兩].
右爲細末. 每用小豆許, 綿褁, 納入耳中, 耳外付之.
≪경험양방(經驗良方)≫.
구절석창포(九節石菖蒲)[깨끗이 씻어서 털을 제거하고 햇볕에 말려 작은 덩어리로 자른 것], 싱싱한 창출(蒼朮)[먼저 먼지를 제거한 것, 〈이상의 약재들은〉 각각 10냥].
위의 약재들을 물과 함께 질그릇[瓦罐子]에 7일 동안 담갔다가 꺼낸다. 창출은 빼내서 사용하지 않고, 깨끗하게 헹궈서 햇볕에 말린 창포만을 사용한다. 〈이 창포를〉 찰밥을 짓는 솥에서 푹 찐 후, 햇볕에 말려서 가루 낸다. 찹쌀[糯米] 미음을 먹은 후 잠자리에 들면서 복용한다. 또는 평소에도 입에 머금어서 빨아 먹으면 신험(神驗)하다.
經驗良方.
九節石菖蒲[淨洗, 去鬚, 日乾, 切作小塊子], 生蒼朮[
주 284)
선(先) : 원문은 ‘선(先)’이지만, ≪의방유취(醫方類聚)≫ 권78 〈이문(耳門) 시재의방(是齋醫方)〉의 동일 기사에서는 ‘세(洗)’라고 하였다. ≪의방유취≫처럼 ‘세거회토(洗去灰土)’라고 하면, ‘먼지를 씻어낸 것’이라는 의미가 된다.
去灰土, 各十兩
].
右用水於瓦罐子中合, 浸一七日, 取出. 去蒼朮, 不用, 却用菖蒲淨漂曬乾. 於糯米甑上蒸熟, 曬乾爲末. 用糯米飮食後, 臨臥服. 或無事時, 含嚥口中, 神驗.
≪성제(聖濟)
성제총록(聖濟總錄)
≫. 이롱(耳聾)으로 고름이 멈추지 않는 증상을 치료한다.
마자(麻子) 1홉과 연지(臙脂) 1푼을 함께 곱게 가루 내어서 귓속 가득 약으로 메운다. 면(綿)으로 2~3번 가볍게 눌러주면 쾌유된다.
聖濟. 治耳聾有膿水不止.
麻子一合, 嚥脂一分, 共硏爲細末, 滿耳塞藥. 以綿輕搵三兩上, 愈.
〈≪성제총록≫의〉 또 다른 처방. 지골피(地骨皮) 반 냥과 오배자(五倍子) 1푼을 빻아서 곱게 가루 내어, 매번 소량을 귓속에 넣어 준다.
又方. 地骨皮半兩, 五倍子一分, 擣爲細末, 每用少許, 摻入耳中.
≪득효(得效)
세의득효방(世醫得效方)
≫. 이명(耳鳴)을 치료한다.
대(帶)를 태워버린 초오두(草烏頭)와 싱싱한 석창포(石菖蒲)를 동일한 분량으로 가루 내어 면(綿)으로 싸서 귀를 막는다. 매일 3번 교체해 준다.
得效. 治耳鳴.
草烏頭燒帶, 生石菖蒲等分爲末, 綿褁, 塞耳. 日三易.
≪주후(肘後)
주후비급방(肘後備急方)
≫. 갑작스레 풍(風)에 걸려서 귓속이 윙윙거리는 경우.
소금[塩] 5되를 시루에 담아 뜨겁게 찐 다음, 〈옆으로 누워〉 귀로 〈이것을〉 벤다. 식으면 다시 교체한다.
肘後. 卒得風, 覺耳中恍惚者.
塩五升, 盛甑內, 蒸使熱, 以耳枕之. 冷復易.
≪인재직지(仁齋直指)
인재직지방(仁齋直指方)
≫. 이통(耳痛
귀의 통증
)을 치료한다.
흰 소금[白塩]을 뜨겁게 볶아서, 여러 겹의 비단[帛]으로 싸서 찜질한다.
仁齋直指. 治耳痛.
白塩炒熱, 重帛包, 熨.
≪백일선방(百一選方)≫. 이통(耳痛)을 치료한다.
검게 볶은 행인(杏仁)을 갈아 고약을 만들고, 〈이것을〉 면(綿)으로 싸서 귓속을 막는다. 매일 3번씩 바꾸어 주는데, 3일이면 쾌유한다.
百一選方. 治耳痛.
杏仁炒焦黑, 硏成膏, 以綿褁, 塞耳中, 日三易, 三日卽愈.
≪산거사요(山居四要)≫. 이습(耳濕
정이(聤耳)
)을 치료한다.
진피(陳皮) 태운 재를 〈귓속에〉 불어서 넣으면 효과가 신묘하다.
山居四要. 治耳濕.
陳皮燒灰, 吹入, 妙.
≪경험양방(經驗良方)≫. 귀에서 나오는 고름을 치료한다.
털을 제거한 향부자(香附子)를 가루 내어, 마른 가루 그대로 〈귓속에〉 집어 넣거나, 〈이것을〉 면(綿)으로 감싼 막대로 찍어서 〈귓속에〉 밀어 넣으면 금방 효과가 있다.
經驗良方. 治耳出膿.
香附子去毛爲末, 乾摻, 或以綿杖點摻之, 立效.
〈≪경험양방≫의〉 또 다른 치료법. 이롱(耳聾) 증상.
익힌 개자(芥子)를 빻아서 사내아이가 먹는 젖[男哺乳]과 섞고, 〈이것을〉 면(綿)으로 싸서 귀를 막는다.
又治. 耳聾.
芥子熟擣, 和男哺乳, 綿褁, 塞耳.
〈≪경험양방≫의〉 또 다른 치료법. 온갖 벌레가 귀로 들어간 경우.
좋은 술 소량을 귓속에 주입한다.
又治. 百䖝入耳.
好酒少許, 灌耳中.
〈≪경험양방≫의〉 또 다른 처방. 기가 막혔을 경우에는 다른 사람으로 하여금 붓 대롱[筆管]으로 귓속을 불어주게 한다.
又方. 閉氣, 令人以筆管, 吹入耳中.
≪인재직지(仁齋直指)
인재직지방(仁齋直指方)
≫. 지네[蜈蚣]가 귀에 들어간 경우를 치료한다.
생강(生薑)으로 즙을 내어서 귓속에 주입하면, 잠시 뒤에 〈지네가〉 저절로 나온다.
仁齋直指. 治蜈蚣入耳.
生薑取汁, 灌放耳中, 少頃自出.
〈≪인재직지방≫의〉 또 다른 처방. 상피(桑皮)를 빻아서 즙을 내어 귓속에 주입하면 저절로 나온다.
又方. 桑皮擣汁, 灌入耳中, 自出.
≪득효(得效)
세의득효방(世醫得效方)
≫. 악충(惡蟲)이 귀에 들어간 경우를 치료한다.
도엽(桃葉)을 잘 짓이겨 귀를 막으면, 〈악충이〉 저절로 나온다.
得效. 治惡䖝入耳.
桃葉挼細, 塞耳, 自出.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남청(藍靑)을 갈아 즙을 내어서 귓속에 떨어뜨린다.
又方. 藍靑硏汁, 滴入耳中.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총체(葱涕
총즙(葱汁)의 이칭
)를 귓속에 주입하면 벌레가 즉시 나온다. 이롱(耳聾)도 치료한다.
又方. 葱涕灌耳中, 䖝卽出. 亦治耳聾.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향유(香油)나 도간회(稻稈灰
볏짚을 태운 재
) 즙을 귓속에 주입한다.
又方. 香油稻稈灰汁, 灌耳中.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천초(川椒)를 가루 내고, 〈이것을〉 식초[法醋]에 하룻밤 담갔다가 귓속에 떨어뜨리면 벌레가 저절로 나온다.
又方. 川椒爲末, 法醋浸一宿, 滴耳中, 䖝自出.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처방. 도엽(桃葉)으로 베개를 만들어서 베면 벌레가 코를 통해 나온다.
又方. 桃葉爲枕, 䖝自鼻出.
〈≪세의득효방≫의〉 또 다른 치료법. 온갖 벌레가 귀로 들어간 경우.
참기름[麻油]을 〈귓속에〉 주입하면 〈벌레가〉 즉시 나온다.
又治. 百䖝入耳.
麻油灌之, 卽出.
≪본조경험(本朝經驗)
본조경험방(本朝經驗方)
≫. 벌레가 귓속에 들어가서 나오지 않는 경우를 치료한다.
귓가에서 두 개의 칼[兩刀]을 부딪쳐서 소리를 내면 벌레가 즉시 나온다.
本朝經驗. 治䖝入耳中不出.
兩刀於耳邊, 相打作聲, 䖝卽出.
≪득효(得效)
세의득효방(世醫得效方)
≫. 귓속의 이물질을 뺄 수 없는 경우를 치료한다.
마승(麻繩
삼을 꼬아 만든 끈
)을 잘라 끝부분을 풀어 헤친 다음, 좋은 아교[好膠]를 묻혀서 귓속에 붙인다. 〈이것을 귓속의〉 이물질과 달라붙게 해서 천천히 꺼내는데, 효과가 좋다. 궁현(弓絃
활줄
)을 사용해도 효과가 신묘하다.
得效. 治耳中有物不可出.
麻繩剪, 令頭散, 付好膠, 着耳中. 使其物粘之, 徐徐引出, 效. 用弓絃爲妙.
≪경험양방(經驗良方)≫. 물이 귀에 들어간 경우를 치료한다.
박하즙(薄荷汁)을 몇 방울 떨어뜨리면 금방 낫는다.
經驗良方. 治水入耳.
薄荷汁點, 立差.
주276)
수소양경(手少陽經) : 수소양삼초경(手少陽三焦經)의 줄임말이다. 12경맥(經脈)의 하나로서, 넷째 손가락의 바깥쪽에서부터 시작하여 손등, 팔뚝, 어깨를 거쳐 쇄골을 지나 심포(心包)에 연결된 후 횡격막 아래로 내려가 삼초(三焦)에 귀속되므로 수소양삼초경이라고 부른다.에 있으며, 귓속에 기가 가득한 것은 그 원인이 수태양경(手太陽經)[手大陽] 수태양경(手太陽經) : 수태양소장경(手太陽小腸經)의 줄임말이다. 12경맥(經脈)의 하나로서, 새끼손가락의 바깥쪽에서부터 시작하여 팔, 어깨, 견갑골을 지나고 대추혈(大椎穴)에서 앞으로 나와 가슴 속의 심장과 연결되고 횡경막을 거쳐 소장(小腸)에 귀속되므로 수태양소장경이라고 부른다.에 있다. 오락(五絡 <세주>오장의 낙맥(絡脈))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은 귓속에 모이는데, 각기 〈고유한〉 증후가 있으므로 잘 살핀 다음에 치료해야 한다.” 이상의 병론은 ≪성제총록(聖濟總錄)≫ 권114 〈이병문(耳病門) 이롱(耳聾)〉에 나오는 문장이다.
주279)
≪서죽당경험방(瑞竹堂經驗方)≫ : 원(元) 나라 사도목소(沙圖穆蘇)의 저작으로 1326년 경에 간행되었다. 제풍(諸風)을 비롯한 15문(門)에 300여 개의 처방을 수록한 경험방서이다.
주280)
정이(聤耳) : 귓속에서 진물과 황색 고름이 나오는 만성 중이염 증상이다. 이농(耳膿), 이습(耳濕)이라고도 한다.와 저이(底耳) 저이(底耳) : 귓속에서 비린내 나는 고름이 나오는 염증이다. 귓속에 물이 들어가서 생긴다.
주282)
구변비창(口邊肥瘡) : 입가에 생긴 부스럼[肥瘡]이란 뜻으로, 구문창(口吻瘡) 혹은 구각창(口角瘡)을 말한다. 족태음비경(足太陰脾經), 족양명위경(足陽明胃經), 수양명대장경(手陽明大腸經) 등은 입[口]과 연결되는데, 이들 경맥과 관련되는 장부(臟腑)가 허약해져서 풍사(風邪)·습열(濕熱)이 입으로 침범하면서 발생한다. 풍사·습열이 진액(津液)과 엉기면서 입아귀[口角]에 부스럼이 생기게 된 것이다. 항상 축축하고 진물이 나오므로 비창(肥瘡)이라고 부르게 되었다.·와창(蝸瘡) 와창(蝸瘡) : 풍습(風濕)이 기혈(氣血)의 순환을 막아서 발생하는 습진(濕疹)이다. 손과 발이 아프고 가려워서 긁으면 헌데[瘡]가 생기고 진물이 난다.
주284)
선(先) : 원문은 ‘선(先)’이지만, ≪의방유취(醫方類聚)≫ 권78 〈이문(耳門) 시재의방(是齋醫方)〉의 동일 기사에서는 ‘세(洗)’라고 하였다. ≪의방유취≫처럼 ‘세거회토(洗去灰土)’라고 하면, ‘먼지를 씻어낸 것’이라는 의미가 된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