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기념사업회세종고전 소개공지사항

세종고전 데이타베이스

특수문자입력기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트위터
URL
Ctrl+C를 눌러 클립보드로 복사하시고 Ctrl+v로 붙여넣기 하세요.

전체

역주 삼강행실도+책정보

8ㄱ

貞義刎死
樂羊子ㅣ 길녀 가다가 金  무저글 어더 와 겨지블 주어 닐오 내 드로니 志士ㅣ 盜泉엣 므를 먹디 아니며 淸白 사미 어엿블셔 야 주 바 받디 아니다 니 며 드른 것 주 뎌글 더러리여 樂羊子ㅣ  붓그려 金을 뫼해다가 더디고 머리 가아 스 어더 글 븨호노라 야 닐굽  도라 아니 왯거늘 그 각시 손 브즈러니 싀어미 이바며  남지늬거긔 머 것 보내더라  이우짓 기 東山애 드러오나 싀어미 자바 먹더니

8ㄴ

그 각시 먹디 아니고 울어 무른대 닐오 艱難야 바배  고기 잇논 주 셜 노다 야 리니라 後에 도기 얻고져 너겨 몬져 싀어미 저리거 그 각시 갈 들오 나니 도기 닐오 갈 노코 나 從면 거니와 그리 아니면 네 어미 주규리라 야 그 각시 하 울워러 한숨 디코 머리 딜어 죽거 도기 싀어미도 주기디 아니니라 員이 듣고 도 자바 주기고 그 각시게 匹帛 주어 禮로 葬고 號 貞義라 니라
樂羊子妻. 不知何氏女. 羊子嘗行路. 得金一餠. 還以與妻. 妻曰. 妾聞志士不飮盜泉之水. 廉者不受嗟來之食. 况捨遺求利. 以汗其行乎. 羊子大慙乃捐金於野. 而遠尋師學七年不返. 妻常躬勤養姑. 又遠饋羊子. 嘗有他舍雞謬入園中. 姑盜殺而食之. 妻對雞不餐而泣. 姑恠問其故. 妻曰. 自傷居貧. 使食有他肉. 姑竟棄之. 後盜有欲犯妻者. 乃先劫其姑. 妻聞. 操刀而出. 盜曰. 釋汝刀. 從我可全. 不從我則殺汝姑. 妻仰天而歎. 擧刀刎頭而死. 盜亦不殺其姑. 太守聞之. 捕殺盜. 而賜妻縑帛. 以禮葬之. 號曰貞義
路拾黃金恥古人. 竊烹隣畜泣家貧. 姑能遷善郞勤學. 幾諫從容婦德新.
有盜來侵首劫姑. 謂言從已可全軀. 擧刀刎頸摧肝膽. 義烈貞姿照畵圖
정의문사 한나라
악 양자가 길 가다가 금 한 덩이를 얻어 와 아내를 주니, 〈아내가〉 이르기를, “내 들으니, 지사는 훔친 샘물을 먹지 않으며 청렴한 사람은 불쌍하네 하며 주는 밥을 받지 않는다 하는데, 하물며 〈길에〉 떨어진 것을 줏어다가 행실을 더럽히랴?” 악 양자가 가장 부끄러워하며 금을 산에다가 던지고, 멀리 가서 스승 얻어 글 배운다 하고 일곱 해를 돌아오지 않으니, 그 각시가 손수 부지런히 시어미를 봉양하며 또 남편에게 먹을 것을 보내었다. 하루는 이웃의 닭이 동산에 들어오므로 시어미가 잡아 먹는데, 그 각시는 먹지 않고 울기에, 물으니, 이르기를, “가난한데 밥에 남의 고기가 있는 것을 서러워합니다.” 하므로, 고기를 버리었다. 나중에 도둑이 그 각시를 취하려고 먼저 시어미를 협박하므로, 그 각시가 칼을 들고 나가니, 도둑이 이르기를, “칼을 놓고 나를 따르면 좋거니와, 그리하지 않으면 네 시어미를 죽이겠다.” 하므로, 그 각시는 하늘을 우러러 한숨 짓고, 머리를 찔러 죽으니, 그 도둑이 시어미를 죽이지 않았다. 고을 수령이 그 소식을 듣고는 도둑을 잡아 죽이고, 그 각시에게는 피륙을 주고 예절을 갖춰 장례하고, 이름을 “정의(貞義)”(곧고 의로운 이)라 하였다.
어엿블셔 : 어엿브-ㄹ셔. 딱하구나, 불쌍하네.
드른 : 들-ᅟᅳᆫ. 떨어진.
이우짓 : 이웆.ㅣ.ㅅ. 이웃의.
원(員) : 지방 수령.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