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기념사업회세종고전 소개도움말공지사항

세종고전 데이타베이스

특수문자입력기 팁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트위터
URL
Ctrl+C를 눌러 클립보드로 복사하시고 Ctrl+v로 붙여넣기 하세요.

전체

역주 삼강행실도+책정보

龍逄諫死
桀이 못 고 夜宮 라≪夜宮은 每常 어드 밤  지비라≫ 남진 겨지비 섯거 이셔   朝會 아니커늘 關龍逄이 諫호 님금이 쳔 그지업시 시며 사 몯내 주겨 실 百姓과 하쾌 돕디 아니시니 고티쇼셔 니 듣디 아니커늘 셔고 나가디 아니대 桀이 주기니라

1ㄴ

桀䥣池爲夜宮. 男女雜處. 三旬不朝. 關龍逄諫曰. 人君謙恭敬信. 節用愛人. 故天下安而社稷宗廟固. 今君用財若無窮. 殺人若不勝. 民惟恐君之後亡矣. 人心已去. 天命不祐. 盍少悛乎. 不聽. 龍逄立不去. 桀殺龍逄.
夏桀荒淫毒下民. 弗親朝政至三旬. 輕生極諫言詞切. 得似龍逄有幾人.
庭立敶辭兾小悛. 如何不聽殺忠賢. 民言曷喪貞堪畏. 自道予生命在天
용방간사 하나라
걸(하나라 임금)이 못 파고 야궁 만들어≪야궁은 늘 어두워 밤 같은 집이다≫ 남자 여자가 섞어 있으면서 한 달을 조회 아니 하니, 관 용방이 간하기를, “임금이 재물을 그지없이 쓰시며 사람을 내내 죽이지 못해 하시므로 백성과 하늘이 돕지 아니하시니, 고치소서.” 하나, 듣지 아니하므로 서서 나가지 아니하니, 걸이 죽이었다.
어드 : 어-ㅓ. 어두워.
하쾌 : 하~과~ㅣ. 하늘과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