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역주 능엄경언해
  • 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운허]13. 4과(科)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②
  • [운허]14. 칠대(七大)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15
메뉴닫기 메뉴열기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15


능엄경언해 권3:82ㄴ

四. 風大 三○一. 標本
〔경문〕阿難아 風性이 無體야 動靜이 不常니 汝ㅣ 常整衣야 入於大衆저긔 僧伽梨角이 動及傍人면 則有微風이 拂彼人面리니 此風은 爲復出袈裟角가 發於虛空가 生彼人面가

〔주해〕阿難아 風性이 體 업서 動淨 주001)
동정:
움직임과 가만함.
덛덛디 주002)
덛덛디:
한결같지. 「덛덛-」 「」줄음.
아니니 네 녜 오 고텨 주003)
고텨:
고쳐. 고치고.
大衆의게 주004)
-의게:
-에게.
 제 주005)
 제:
들어갈 적에.
僧伽梨 리 動야 겨틧 주006)
겨틧:
곁에 있는. 곁의.
사게 미츠면 주007)
미츠면:
미치면.
 주008)
:
가만한.
미 뎌 사  리니 이   袈娑ㅅ 레셔 주009)
레셔:
뿔에서.
나녀 주010)
나녀:
나냐?
虛空애셔 나녀 뎌 사

능엄경언해 권3:83ㄱ

 셔 주011)
셔:
낯에서.
나녀

〔주해〕아난아, 바람의 ‘성’이 〈자〉체가 없어서 움직임과 가만함이 한결같지 아니하니, 네가 늘 옷을 고치고(=여미고) 대중에 들어갈 적에, 승가리 주012)
승가리:
설법할 때나 걸식할 때 스님들이 입는 옷.
뿔이(=옷자락이) 곁에 있는 사람에게 미치면(=닿으면), 가만한 바람이 저 사람의 얼굴을 떨치니(=스치니), 이 바람은 또 가사 주013)
가사:
스님들이 입는 법의(法依).
뿔에서 나느냐, 허공에서 나느냐, 저 사람 얼굴에서 나느냐(=생기냐)?

〔주해〕拂衣면 則動고 垂衣면 則靜니 所謂動靜이 不常이라 僧伽梨 法衣也ㅣ라
Ⓒ 구결 | 세조(조선) / 1461년(세조 7)

〔주해〕오 면 주014)
면:
떨면. 「-」[拂].
動고 오 드리우면 靜니 니샨 주015)
니샨:
이르신. 이르신바.
動靜이 덛덛디 아니호미라 僧伽梨 法엣 오시라
Ⓒ 언해 | 간경도감 / 1462년(세조 8)

〔주해〕옷을 떨면 움직이고 옷을 드리우면 가만하니, 이르신바 동과 정은 한결같지 아니한 것이다. 승가리는 법의 주016)
법의:
비구·비구니가 입는 옷.
옷이다.
Ⓒ 역자 | 김영배 / 1996년 9월 22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동정:움직임과 가만함.
주002)
덛덛디:한결같지. 「덛덛-」 「」줄음.
주003)
고텨:고쳐. 고치고.
주004)
-의게:-에게.
주005)
 제:들어갈 적에.
주006)
겨틧:곁에 있는. 곁의.
주007)
미츠면:미치면.
주008)
:가만한.
주009)
레셔:뿔에서.
주010)
나녀:나냐?
주011)
셔:낯에서.
주012)
승가리:설법할 때나 걸식할 때 스님들이 입는 옷.
주013)
가사:스님들이 입는 법의(法依).
주014)
면:떨면. 「-」[拂].
주015)
니샨:이르신. 이르신바.
주016)
법의:비구·비구니가 입는 옷.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