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역주 능엄경언해
  • 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운허]13. 4과(科)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②
  • [운허]14. 칠대(七大)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13
메뉴닫기 메뉴열기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13


능엄경언해 권3:79ㄱ

二. 辯明
〔경문〕阿難아 若從月야 來ㄴ댄 尙能遠方애도 令珠로 出水거니 所經林木이 皆應吐流ㅣ로다 流댄 則何待方諸所出이며 不流댄 明水ㅣ 非從月야 降이로다

〔주해〕阿難아 다가 브터 주001)
브터:
달을 붙어. 달을 따라. 달에서.
딘댄 오히려 能히 먼 方애도 주002)
-애도:
-에도.
구슬로 므를 나게 거니 디나 林木이 다 반기 流를 비와리로다 주003)
비와리로다:
뱉을 것이로다. 「비왙-」[吐].
流딘댄 엇뎨 方諸의 내요 주004)
내요:
냄을. 내기를.
기드리며 주005)
기드리며:
기다리며.
流티 아니딘댄 므리  브터 리디 주006)
리디:
내리지. 「리-」[降].
아니호미 도다

〔주해〕아난아, 만일 달에서 온다면, 오히려 능히 먼 곳에도 구슬로 물을 나게 하니, 〈달빛이〉 지나는 숲나무는 다 응당 〈물의〉 흐름을 뱉아야 할 것이로다. 〈또〉 흐른다면 어찌 방저에서 내기를 기다리며, 흐르지 않는다면 물이 달에서 내리지 아니하는 것이 분명할 것이다.

〔주해〕不流等者 林木이 不吐流댄 則知水ㅣ 非月로셔 降이니라

〔주해〕

능엄경언해 권3:79ㄴ

流티 아니타 샴 주007)
샴:
하신 것들은.
林木이 流를 비왇디 주008)
비왇디:
뱉지.
아니딘댄 므리 로셔 주009)
로셔:
달에서.
리디 아니호 알리로다

〔주해〕‘흐르지 아니하다’〈고〉 하신 것들은 숲나무가 흐름을 뱉지 아니한다면 물이 달에서 내리지 아니함을 알 것이로다.

〔경문〕若從珠야 出인댄 則此珠中에 常應流水리어니 何待中霄애 承白月晝리오

〔주해〕다가 구스를 브터 딘댄 이 구슰 中에 녜 주010)
녜:
늘.
반기 므리 흐르리어니 주011)
흐르리어니:
흐를 것이거니.
엇뎨 中에 白月晝에 바도 주012)
바도:
받음을.
기드리리오 주013)
기드리리오:
기다리겠는가?

〔주해〕만일, 구슬에서 난다면, 이 구슬 가운데 늘 응당 물이 흐를 것이니, 어찌 밤중에 백월주 주014)
백월주:
보름 밤중.
에〈만〉 받기를 기다리겠느냐?

〔경문〕若從空야 生인댄 空性이 無邊 水ㅣ 當無際라 從人洎天히 皆同滔溺이로소니 云何復有水陸空行리오

〔주해〕다가 虛空 브터 딘댄 虛空性이 업슬 주015)
업슬:
무한하므로.
므리 반기 업디라 주016)
업디라:
무한한 것이다.
사 브터 하해 니르리 다  가지로 며 기

능엄경언해 권3:80ㄱ

리로소니
주017)
기리로소니:
잠길 것이니.
엇뎨  믈와 묻과 주018)
묻과:
뭍과.
虛空애  주019)
:
다닐. 「니-~니-」.
거시 이시리오

〔주해〕만일, 허공을 따라서 난다면, 허공의 성이 무한하므로 물도 반드시 무한할 것이다. 사람에서 하늘에 이르기까지 다 한가지로 뜨며 잠길 것이니, 어찌 또 물과 물과 허공에 다니는 것이 있겠느냐?

〔주해〕水ㅣ 非月來며 又非珠出이며 不從空生니 卽本然周徧야 非和合矣로다

〔주해〕므리 래셔 주020)
래셔:
달에서. 「+애+셔」 「애」위치자리토, 「셔」도움토.
오디 아니며  구스레셔 주021)
구스레셔:
구슬에서.
나디 아니며 虛空 브터 나디 아니니 곧 本然며 周徧야 和合이 아니로다

〔주해〕물이 달에서 오지 아니하며, 또 구슬에서 나지도 아니하며, 허공을 따라서 나는 것도 아니하니, 곧 본연하고 주변하여서 화합이 아닌 것이로다.

〔경문〕汝ㅣ 更諦觀라 月 從天陟고 珠 因手持고 承珠水 盤 本人의 敷設이니 水ㅣ 從何方야 流注於此오 月와 珠왜 相遠야 非和非合이며 不應水精이 無從自有ㅣ니라

〔주해〕네 다시 諦觀

능엄경언해 권3:80ㄴ

 주022)
:
달은.
하 브터 주023)
하 브터:
하늘을 따라. 하늘에서.
오고 구스른 소내 자보 因고 구스렛 주024)
구스렛:
구슬의.
믈 받 盤 本來 사 노혼 주025)
사 노혼:
사람이 놓은.
거시니 므리 어느 方 브터 이 흘러 이뇨 주026)
이뇨:
부어지느냐? 「이-」는 「븟-」[注]의 입음.
와 구슬왜 주027)
와 구슬왜:
달과 구슬이.
서르 머러 和ㅣ 아니며 合이 아니며 므릐 精이 브튼 업시 주028)
제:
스스로.
이디 아니니라

〔주해〕네가 다시 체관 주029)
체관:
샅샅이 살핌.
라. 달은 하늘에서 오르고, 구슬은 손에 잡음을 인하고, 구슬의 물 받는 〈소〉반은 본래 사람이 놓은 것이니, 물이 어느 방〈향〉을 따라 여기에 흘러 부어지느냐(=흐르느냐)? 달과 구슬은 서로 멀어서 ‘화’가 아니며, ‘합’도 아니며, 물의 정〈기〉가 붙은 곳이 없이 스스로 있는 것이 아닌 것이다.

〔주해〕例火大文라
Ⓒ 구결 | 세조(조선) / 1461년(세조 7)

〔주해〕火大文을 견주라 주030)
견주라:
견주어라.
Ⓒ 언해 | 간경도감 / 1462년(세조 8)

〔주해〕화대의 글을 견주어 〈보〉라.
Ⓒ 역자 | 김영배 / 1996년 9월 22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4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브터:달을 붙어. 달을 따라. 달에서.
주002)
-애도:-에도.
주003)
비와리로다:뱉을 것이로다. 「비왙-」[吐].
주004)
내요:냄을. 내기를.
주005)
기드리며:기다리며.
주006)
리디:내리지. 「리-」[降].
주007)
샴:하신 것들은.
주008)
비왇디:뱉지.
주009)
로셔:달에서.
주010)
녜:늘.
주011)
흐르리어니:흐를 것이거니.
주012)
바도:받음을.
주013)
기드리리오:기다리겠는가?
주014)
백월주:보름 밤중.
주015)
업슬:무한하므로.
주016)
업디라:무한한 것이다.
주017)
기리로소니:잠길 것이니.
주018)
묻과:뭍과.
주019)
:다닐. 「니-~니-」.
주020)
래셔:달에서. 「+애+셔」 「애」위치자리토, 「셔」도움토.
주021)
구스레셔:구슬에서.
주022)
:달은.
주023)
하 브터:하늘을 따라. 하늘에서.
주024)
구스렛:구슬의.
주025)
사 노혼:사람이 놓은.
주026)
이뇨:부어지느냐? 「이-」는 「븟-」[注]의 입음.
주027)
와 구슬왜:달과 구슬이.
주028)
제:스스로.
주029)
체관:샅샅이 살핌.
주030)
견주라:견주어라.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