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역주 능엄경언해
  • 역주 능엄경언해 제3
  • [운허]13. 4과(科)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②
  • [운허]14. 칠대(七大)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4
메뉴닫기 메뉴열기

14. 칠대에서 여래장을 보이다 4


능엄경언해 권3:65ㄴ

二. 許答
〔경문〕 汝ㅣ 今에 諦聽라 吾當爲汝야 分別開示며 亦令當來옛 修大乘者로 通達實相케 리라 阿難이 黙然야 承佛聖旨더니

〔경문〕 네 이제 子細히 드르라 내 반기 너 爲야 야 주001)
야:
가리어.
여러 뵈며 주002)
뵈며:
보이며.
 當來옛 大乘 닷리로 주003)
닷리로:
닦을 사람으로.
實相

능엄경언해 권3:66ㄱ

 通達케 호리라 주004)
-호리라:
-하리라.
阿難이 야 주005)
야:
잠잠하여.
부텻 聖旨 받더니 주006)
받더니:
받잡더니. 받자왔다.

〔경문〕 네가 지금 자세히 들어라. 내가 반드시 너를 위하여 가려서 열어 보이며, 당래 주007)
당래:
마땅히 닥쳐옴.
〈할〉 대승 주008)
대승:
사람을 싣고 이상경에 이르게 하는 교법 중, 교리·교설·수행과 그 이상. 목적이 크고 깊은 것.
을 닦을 사람으로 〈하여금〉 실상을 통달케 할 것이다.” 아난이 잠잠하여 부처님의 성지 주009)
성지:
부처님의 뜻.
를 받자왔다.

〔주해〕 知七大本如來藏호미 是謂通達實相이라
Ⓒ 구결 | 세조(조선) / 1461년(세조 7)

〔주해〕 七大 本來 如來藏인 주010)
-인:
-인 줄을.
아로미 주011)
아로미:
앎이. 아는 것이.
니샨 주012)
니샨:
이르신.
實相 通達호미라
Ⓒ 언해 | 간경도감 / 1462년(세조 8)

〔주해〕 7대가 본래 여래장인 줄을 아는 것, 이것이 이르신바 실상을 통달케 하는 것이다.
Ⓒ 역자 | 김영배 / 1996년 9월 22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야:가리어.
주002)
뵈며:보이며.
주003)
닷리로:닦을 사람으로.
주004)
-호리라:-하리라.
주005)
야:잠잠하여.
주006)
받더니:받잡더니. 받자왔다.
주007)
당래:마땅히 닥쳐옴.
주008)
대승:사람을 싣고 이상경에 이르게 하는 교법 중, 교리·교설·수행과 그 이상. 목적이 크고 깊은 것.
주009)
성지:부처님의 뜻.
주010)
-인:-인 줄을.
주011)
아로미:앎이. 아는 것이.
주012)
니샨:이르신.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