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월인석보 제15

  • 역주 월인석보
  • 역주 월인석보 제15
  • 월인천강지곡 기294~기295(2곡)
  • 월인천강지곡 기295
메뉴닫기 메뉴열기

월인천강지곡 기295


其 二百九十五
拘留孫佛 주001)
구류손불(拘留孫佛)로:
구류손불+로(부사격 조사). 구류손불로부터. 구류손불에서부터. 구류손불은 구루손여래(拘樓孫如來)라고도 한다. 현겁에 날 것으로 예언된 천이나 되는 부처 가운데 첫 부처이다. ¶ 이 賢劫 첫 부텨는 拘樓孫如來시고 … 둘차힌 拘那含牟尼佛이시고 (이 현겁의 첫 부처는 구루손여래이시고 … 둘째는 구나함모니불이시고) 〈월석 1:50ㄴ~51ㄱ〉.
비르서 樓至佛 주002)
누지불(樓至佛):
현재의 주겁인 명현겁에 성불할 마직막 부처. ¶ 그 버근 千人은 賢劫에 成佛시니 拘留孫이 爲頭샤 樓至예 니르리 이시고 그 後ㅅ 千人은 星宿劫에 成佛시리니 日光이 爲頭샤 須彌相애 니르리 이시니라 (그 다음 일천 사람은 현겁에 성불하시니, 구루손불을 머리로 하여 누지불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고, 그 후의 일천 사람은 성수겁에 성불하시리니, 일광불을 머리로 하셔서 수미상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다.) 〈법화 4:15ㄱ〉.
니르리 주003)
니르리:
니를〔至〕-+-이(부사형 어미). 이르도록.
一千 부톄 名賢劫 주004)
명현겁(名賢劫):
현겁(賢劫)이라고도 하며, 현재 우리가 사는 주겁(住劫)을 말한다.
나시리 주005)
나시리:
나〔生〕-+-시(주체 높임 선어말 어미)-+-ㅭ(관형사형 어미)#이(의존 명사). 나실 것이네. 문말 형태를 ‘이’로 분석한 것은 중세어에는 의존 명사 ‘이’로 끝나는 명사문이 종결적인 문장으로 존재하였음을 전제로 한 것이다. ‘-(으)니’가 현대어에서는 연결 어미로 쓰이는 것이지만, 15세기에는 종결 어미로도 쓰인 것으로 볼 수도 있다. ‘-(으)니’를 ‘-(으)니다’와 같은 완결된 종결 형식에서 ‘-다’가 생략된 것으로 보기도 한다. 그러나 이 문맥을 ‘-다’가 있는 것처럼 해석해야 하는 것으로 보는 것은 온당한 것이 아니다. 청자를 높이는 문맥이 아니기 때문이다.
日光佛 주006)
일광불(日光佛):
성수겁에 성불할 것으로 예언된 첫 부처. ¶ 그 後ㅅ 千人은 星宿劫에 成佛시리니 日光이 爲頭샤 須彌相애 니르리 이시니라 (그 후의 일천 사람은 성수겁에 성불하시리니, 일광불을 머리로 하셔서 수미상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다.) 〈법화 4:15ㄱ〉.
로 비르서 須彌

월인석보 15:2ㄱ

相佛
주007)
수미상불(須彌相佛):
미래의 겁인 성수겁에 성불할 것으로 예언된 첫 부처. 동방 세계에 있는 부처 이름. ¶ 東方애도 阿閦鞞佛 須彌相佛 大須彌佛 須彌光佛 妙音佛 等 (동방에도 아축비불, 수미상불, 대수미불, 수미광불, 묘음불 등.) 〈월석 7:72ㄱ~ㄴ〉.
니르리 一千 부톄 星宿劫 주008)
성수겁(星宿劫):
아직 와 있지 아니한 겁의 이름. 미래의 겁을 말한다.
에 나시리
Ⓒ 필자 | 세조(조선) / 1447년(세조 5)

기 이백구십오
구류손불(拘留孫佛)로부터 비롯하여 누지불(樓至佛)에 이르도록 일천 부처명현겁에 나실 것이네.
일광불(日光佛)로부터 비롯하여 수미상불(須彌相佛)에 이르도록 일천 부처성수겁에 나실 것이네.
Ⓒ 역자 | 임홍빈 / 2010년 11월 30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2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구류손불(拘留孫佛)로:구류손불+로(부사격 조사). 구류손불로부터. 구류손불에서부터. 구류손불은 구루손여래(拘樓孫如來)라고도 한다. 현겁에 날 것으로 예언된 천이나 되는 부처 가운데 첫 부처이다. ¶ 이 賢劫 첫 부텨는 拘樓孫如來시고 … 둘차힌 拘那含牟尼佛이시고 (이 현겁의 첫 부처는 구루손여래이시고 … 둘째는 구나함모니불이시고) 〈월석 1:50ㄴ~51ㄱ〉.
주002)
누지불(樓至佛):현재의 주겁인 명현겁에 성불할 마직막 부처. ¶ 그 버근 千人은 賢劫에 成佛시니 拘留孫이 爲頭샤 樓至예 니르리 이시고 그 後ㅅ 千人은 星宿劫에 成佛시리니 日光이 爲頭샤 須彌相애 니르리 이시니라 (그 다음 일천 사람은 현겁에 성불하시니, 구루손불을 머리로 하여 누지불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고, 그 후의 일천 사람은 성수겁에 성불하시리니, 일광불을 머리로 하셔서 수미상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다.) 〈법화 4:15ㄱ〉.
주003)
니르리:니를〔至〕-+-이(부사형 어미). 이르도록.
주004)
명현겁(名賢劫):현겁(賢劫)이라고도 하며, 현재 우리가 사는 주겁(住劫)을 말한다.
주005)
나시리:나〔生〕-+-시(주체 높임 선어말 어미)-+-ㅭ(관형사형 어미)#이(의존 명사). 나실 것이네. 문말 형태를 ‘이’로 분석한 것은 중세어에는 의존 명사 ‘이’로 끝나는 명사문이 종결적인 문장으로 존재하였음을 전제로 한 것이다. ‘-(으)니’가 현대어에서는 연결 어미로 쓰이는 것이지만, 15세기에는 종결 어미로도 쓰인 것으로 볼 수도 있다. ‘-(으)니’를 ‘-(으)니다’와 같은 완결된 종결 형식에서 ‘-다’가 생략된 것으로 보기도 한다. 그러나 이 문맥을 ‘-다’가 있는 것처럼 해석해야 하는 것으로 보는 것은 온당한 것이 아니다. 청자를 높이는 문맥이 아니기 때문이다.
주006)
일광불(日光佛):성수겁에 성불할 것으로 예언된 첫 부처. ¶ 그 後ㅅ 千人은 星宿劫에 成佛시리니 日光이 爲頭샤 須彌相애 니르리 이시니라 (그 후의 일천 사람은 성수겁에 성불하시리니, 일광불을 머리로 하셔서 수미상에 이르기까지가 이분들이시다.) 〈법화 4:15ㄱ〉.
주007)
수미상불(須彌相佛):미래의 겁인 성수겁에 성불할 것으로 예언된 첫 부처. 동방 세계에 있는 부처 이름. ¶ 東方애도 阿閦鞞佛 須彌相佛 大須彌佛 須彌光佛 妙音佛 等 (동방에도 아축비불, 수미상불, 대수미불, 수미광불, 묘음불 등.) 〈월석 7:72ㄱ~ㄴ〉.
주008)
성수겁(星宿劫):아직 와 있지 아니한 겁의 이름. 미래의 겁을 말한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