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석보상절 제21

  • 역주 석보상절
  • 역주 석보상절 제21
  • 관세음보살의 명호를 수지하여 얻는 복덕과 지혜 ②
  • 관세음보살의 명호를 수지하여 얻는 복덕과 지혜 21
메뉴닫기 메뉴열기

관세음보살의 명호를 수지하여 얻는 복덕과 지혜 21


[관세음보살의 명호를 수지하여 얻는 복덕과 지혜 21]
부톄普門品 니실 저긔 모 中에 八萬四千 衆生이 다 無等等 阿耨多羅三藐三菩提心 發니라 【無等은 니 주001)
니:
견줄 이가. 대적할 이가. -〔等〕+아/어(선어말어미)+(/으)ㄴ(관형사형어미)#이(의존명사)+이(주격조사). ¶몸활기 勢力이 로 노샤 오리 업스샤미 五十五ㅣ시고〈법화 2:17ㄴ〉. 藹藹 과 삼괘 섯거 잇거든 公侯와 야 더니라〈두시 19:30ㄴ〉.
업슬 씨니
無等等은 바니 업슨 德으로 能히 萬物와 실 씨니 如來ㅅ  노신 德이라 잇자 觀世音菩薩 普門品이니
Ⓒ 필자 | 수양대군(조선) / 1447년(세종 29)

〔월인석보언해〕*『월인석보』 〈낙장된 부분〉.

〔7:103ㄱ〕十聞品成行
〔법화경〕 佛說是普門品時예 衆中에 八萬四千衆生이 皆發無等等阿耨多羅三藐三菩提心니라

〔법화경언해〕○부톄普門品 니실 쩨 衆 中에 八萬四千 衆生이 다 無等等 阿耨多羅三藐三菩提心을 發니라

〔계환해〕〔7:103ㄴ〕無等等者 無等은 即物이 無與等이오 等者 與 주002)
*
‘俱’ 되어 있는 판본도 있음.
物와 爲等실씨니 既物이 無與等샤 而能與物와 爲等샤미 此ㅣ 如來ㅅ 最上德也ㅣ시니라 觀音이 體此샤 以成普門行샤 隨類應化샤 與物와 爲等실 故로 聞其風者ㅣ 皆能發如是心니 此ㅣ 所謂以圓行으로 成最上之德이시니라

〔계환해언해〕○〔7:104ㄱ〕無等等은 無等은 곧 物이 뎌와 오리 업수미오 等은 物와 오실 씨니 마 物이 오리 업스샤 能히 物와 오샤미 이 如來ㅅ 最上德이시니라 觀音이 이 體샤 普門行 일우샤 類 조차 應야 化샤 〔7:104ㄴ〕物와 오실 그 소리 듣오니 다 能히 이   發니 이 닐온 圓行로 最上德 일우샤미라

[관세음보살의 명호를 수지하여 얻는 복덕과 지혜 21]
부처님이 이 〈관세음보살〉보문품을 설법하실 적에 모든 회중의 8만 4천 중생이 다 무등등아뇩다라삼먁삼보리심(無等等阿耨多羅三藐三菩提心)을 발하였다.【무등(無等)은 대적할 것이 없는 것이니 무등등(無等等)은 대적할 것이 없는 덕으로 능히 만물과 같은 것이니, 이것은 여래의 가장 높으신 덕이다. 여기까지는 관세음보살 보문품(觀世音菩薩普門品)이다.
Ⓒ 역자 | 김영배·김성주 / 2012년 10월 9일

주석
주001)
니:견줄 이가. 대적할 이가. -〔等〕+아/어(선어말어미)+(/으)ㄴ(관형사형어미)#이(의존명사)+이(주격조사). ¶몸활기 勢力이 로 노샤 오리 업스샤미 五十五ㅣ시고〈법화 2:17ㄴ〉. 藹藹 과 삼괘 섯거 잇거든 公侯와 야 더니라〈두시 19:30ㄴ〉.
주002)
* ‘俱’ 되어 있는 판본도 있음.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