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 오륜행실도 3집

  • 역주 오륜행실도 제3권
  • 오륜행실 열녀도
  • 오륜행실열녀도(五倫行實烈女圖)
  • 송녀불개(宋女不改)

송녀불개(宋女不改)


오륜행실도 3:6ㄴ

宋女不改【列國 주001)
채(蔡):
기원전 11세기~기원전 447년에 존재하였던 주대의 제후국이다. 주나라 무왕이 동생인 채숙도를 봉함으로 기틀을 마련하여 발전하였으며, 뒤 초(楚)나라의 공격을 받아 멸망하였다. 그리고 다시 초나라가 복국을 시켜 수도를 하채(下蔡, 현재의 안휘)로 옮기었으나, 초나라 혜왕(惠王)때에 영윤(令尹) 자발(子發)의 침공으로 멸망하였다.

오륜행실도 3:7ㄱ

蔡人妻 宋人之女也 旣嫁而夫有惡疾 주002)
악질(惡疾):
고치기 어려운 병. 고대시회에 있어 고치기 어려운 악한 유전적 병들을 의미함. 모진 병.
其母將改嫁之 女曰 夫之不幸 乃妾之不幸也 柰何去之 주003)
내하거지(奈何去之):
어찌 그를 버리나? ‘거(去)’는 ‘버리다’, ‘배반하다’의 뜻.
適人 주004)
적인(適人):
시집을 가다. ‘삼종지도(三從之道)’의 ‘시집을 가면 지아비를 따르다(適人從夫)’에서 따옴 말. ‘적(適)’은 ‘시집가다’는 뜻.
之道 一與之醮 주005)
일여지초(一與之醮):
한번 그와 초례를 치름. 즉 한번 결혼함의 의미.
終身不改 不幸遇惡疾 彼無大故又不遣妾 何以得去 終不聽
束楚 주006)
속초(束楚):
함께 묶여 있다는 의미. ‘楚’는 모형(牡荊)이라고도 함. 가시가 있는 모란과의 꽃인 듯함.
綢繆 주007)
주묘(綢繆):
비단 실이 얽혀 떨어지지 않음‘
夜向深 三星 주008)
삼성(三星):
삼성(參星)이며 28수(宿)의 하나. 오리온좌 중앙부분에 나란히 있는 세 개의 항성(恒星).
燦燦彼蒼臨 良人不幸今罹疾 天只如何欲奪心
翻雲覆雨 주009)
번운복우(飜雲覆雨):
이랬다저랬다 변덕이 심한 것을 표현하는 말. ‘손을 젖히면 눈이 되고, 손을 뒤집으면 비가 된다(飜手爲雪, 覆手爲雨)’에서 나온 말.

〈춘추 시기 채(蔡)의 지도〉

是人情 況乃慈親計已成 一醮獨能終不改 靑編萬古有高名
Ⓒ 편찬 | 이병모·윤시동 외 / 1797년(정조 21)

채나라 사의 안 송나라 사의 이니 주010)
이니:
딸이니. 『삼강행실도』에서는 ‘리’로 연철표기였으나 여기서는 분철표기로 바뀌었다.
지아비 주011)
지아비:
지아비. 남편.
악질이 잇거 주012)
악질이 잇거:
악질(惡疾)이 있거늘. 모진 병을 얻었거늘. 사나운 병에 걸렸거늘.
그 어미 가이려 대 주013)
가이려 대:
개가(改嫁)하려고 하니. 『삼강행실도』에서는 ‘얼유려커늘’이라 표기하였으나 여기서는 한자말을 사용하였다.

오륜행실도 3:7ㄴ

주014)
송녜:
송녀(宋女)가. 송나라 사람의 딸이.
오 지아비 블믄 나의 블미라 겨집이 번 셔방 마매 몸이 도록 곳치디 아니니 블여 사오나온 병을 어더신들 주015)
사오나온 병을 어더신들:
사나운 병을 얻었은들. 악질에 걸렸다고 하더라도. 모진 병을 얻은들.
뎨 큰 연괴 업고 주016)
뎨 큰 연괴 업고:
저가 큰 연고(緣故)가 없고. 남편이 큰 까닭(잘못)이 없고.
날을 리디 아니거 주017)
날을 리디 아니거:
나를 버리지 않거늘.
내 엇디 리리오 고 내 주018)
내:
마침내. 『삼강행실도』에서는 ‘乃終내’라고 하였으니, 즉 ‘끝끝내, 결국’의 뜻이다.
듯디 아니니라
Ⓒ 편찬 | 이병모·윤시동 외 / 1797년(정조 21)

4. 송녀불개(宋女不改)【열국 채(蔡)나라】 - 송나라 여인이 개가하지 않다
채나라 사람의 아내는 송나라 사람의 딸이다. 지아비가 모진 병이 있으므로 그 어머니가 개개 시키려 하니, 송나라 여자가 말하기를, “지아비의 불행함은 나의 불행함이다. 여자가 한번 시집을 가고 나면 몸이 다하도록 고치지(개가하지) 아니하는 법이다. 불행하여 모진 병(惡疾)을 얻었다고 하나 그가 큰 연고가 없고 나를 버리지 아니 하거늘 내가 어찌 버리리오?” 하고, 마침내(끝끝내) 듣지 아니 하였다.
묶이어 서로 떨어지지 않고 밤은 깊어 가는데
별(參星)은 초롱초롱 저쪽 하늘에서 빛나고.
지금 남편은 불행하게도 악질(惡疾)을 앓거늘
하늘은 다만 어찌하여 이내 마음 빼앗으려 하나.
이랬다저랬다 하는 것이 인지상정이라지만
하물며 자비하신 어머니마저 개가 하라 신다.
한번 시집가 홀로일망정 끝내 고치지 않아
청사(靑史)에 그 이름 만고(萬古)에 높아라.
Ⓒ 역자 | 이수웅 / 2016년 11월 일

원본이미지
이 기사는 전체 5개의 원본 이미지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관련자료
이 기사는 전체 1개의 자료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주석
주001)
채(蔡):기원전 11세기~기원전 447년에 존재하였던 주대의 제후국이다. 주나라 무왕이 동생인 채숙도를 봉함으로 기틀을 마련하여 발전하였으며, 뒤 초(楚)나라의 공격을 받아 멸망하였다. 그리고 다시 초나라가 복국을 시켜 수도를 하채(下蔡, 현재의 안휘)로 옮기었으나, 초나라 혜왕(惠王)때에 영윤(令尹) 자발(子發)의 침공으로 멸망하였다.
주002)
악질(惡疾):고치기 어려운 병. 고대시회에 있어 고치기 어려운 악한 유전적 병들을 의미함. 모진 병.
주003)
내하거지(奈何去之):어찌 그를 버리나? ‘거(去)’는 ‘버리다’, ‘배반하다’의 뜻.
주004)
적인(適人):시집을 가다. ‘삼종지도(三從之道)’의 ‘시집을 가면 지아비를 따르다(適人從夫)’에서 따옴 말. ‘적(適)’은 ‘시집가다’는 뜻.
주005)
일여지초(一與之醮):한번 그와 초례를 치름. 즉 한번 결혼함의 의미.
주006)
속초(束楚):함께 묶여 있다는 의미. ‘楚’는 모형(牡荊)이라고도 함. 가시가 있는 모란과의 꽃인 듯함.
주007)
주묘(綢繆):비단 실이 얽혀 떨어지지 않음‘
주008)
삼성(三星):삼성(參星)이며 28수(宿)의 하나. 오리온좌 중앙부분에 나란히 있는 세 개의 항성(恒星).
주009)
번운복우(飜雲覆雨):이랬다저랬다 변덕이 심한 것을 표현하는 말. ‘손을 젖히면 눈이 되고, 손을 뒤집으면 비가 된다(飜手爲雪, 覆手爲雨)’에서 나온 말.
〈춘추 시기 채(蔡)의 지도〉
주010)
이니:딸이니. 『삼강행실도』에서는 ‘리’로 연철표기였으나 여기서는 분철표기로 바뀌었다.
주011)
지아비:지아비. 남편.
주012)
악질이 잇거:악질(惡疾)이 있거늘. 모진 병을 얻었거늘. 사나운 병에 걸렸거늘.
주013)
가이려 대:개가(改嫁)하려고 하니. 『삼강행실도』에서는 ‘얼유려커늘’이라 표기하였으나 여기서는 한자말을 사용하였다.
주014)
송녜:송녀(宋女)가. 송나라 사람의 딸이.
주015)
사오나온 병을 어더신들:사나운 병을 얻었은들. 악질에 걸렸다고 하더라도. 모진 병을 얻은들.
주016)
뎨 큰 연괴 업고:저가 큰 연고(緣故)가 없고. 남편이 큰 까닭(잘못)이 없고.
주017)
날을 리디 아니거:나를 버리지 않거늘.
주018)
내:마침내. 『삼강행실도』에서는 ‘乃終내’라고 하였으니, 즉 ‘끝끝내, 결국’의 뜻이다.
책목차이전페이지다음페이지페이지상단이동글자확대글자축소다운로드의견 보내기